어거스틴 (354~430)

 
<목차>
구원으로 이르게 한 그 복된 죄여!
놀기 좋아했던 소년
욕망으로 불탔던 청년시절
카르타고에서 마니교에 빠져
어거스틴의 성찰
신의 본성을 새로이 이해하며
자기반성 - 그 끝없는 고뇌
채찍으로 파견된 폰티키아누스
죄의 굴에서 벗어나 회심으로
세례 그리고 모니카의 죽음

<국외의 다른 인물들>
- 어거스틴 (354 ~ 430)
- 존 위클리프 (1329 ~ 1384)
- 존 후스 (1369 ~ 1415)
- 마르틴 루터 (1483 ~ 1546)
- 울리히 츠빙글리 (1484 ~ 1531)
<국내의 다른 인물들>
- 권신찬

 
 
 
 

구원으로 이르게 한 그 복된 죄여

기독교 역사상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히는 교부, 그리고 철학자, 심리학자, 신학자, 문학가들이
연구의 대상으로 다루는 고백록의 저자인 히포의 어거스틴

  그는 북아프리카의 타가스테(현재 알제리의 수크 아흐라)라는 작은 도시에서 354년에 태어났다. 430년, 그가 세상을 떠날 때까지 남긴 사상들은 오늘날에도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중세기에는 안셀므, 보나,
벤추라, 토마스가 그의 저서를 보고 영향을 받았고 종교개혁 시대에는 루터와 칼빈이 그의 사상을
재발견하여 종교개혁의 신학적인 근거를 수립하였다. 19세기의 자유주의 신학자들도 그의 신학적인
공헌을 인정하였다, 이를테면 그의 사상은 후대 사람들에게 통찰력의 샘물로 제공된 것이었다.

  어거스틴이 자신의 생애를 기독교의 색채로 채색하기까지에는 말없이 눈물 흘리며 애달픈 세월은 보내야 했던 어머니 모니카의 역할이 컸다.

 
 

Copyright(c)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기독교복음침례회 / 대표전화(02)796-0092 / 팩스 : (02)796-8770